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중국인 1명이 건강보험 30억 혜택 논란...피부양자만 19만명 등록 - 최다 피부양자 등록 외국인은 조모부터 자녀까지 총 9명 등록한 중국인
  • 기사등록 2021-09-22 15:41:03
  • 기사수정 2021-09-22 16:11:49
기사수정 (조회수:177건)   

[데일리투데이 황태환 기자] 건강보험정책심의위원회가 내년도 직장가입자 건보료율을 6.99%로 인상 결정하면서 적지 않은 국민들의 부담이 예상되는 가운데, 실제 수십억원의 건강보험 혜택을 받은 외국인이 있는 것으로 확인돼 논란이 빚어지고 있다.


이용호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최근 5년간(201720217) 국내 외국인 건강보험가입자 현황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7월말 현재 외국인 건강보험 가입자는 총 1219,520명으로 이들 가입자가 등록한 피부양자는 194,133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최다 피부양자 등록 외국인은 20178(배우자, 자녀, 며느리, 사위, 손자, 외손자), 20188(배우자, 사위, 자녀, 며느리, 손자), 20199(조모, , , 처조부, 장인, 장모, 배우자, 자녀)을 각각 등록한 중국인, 20209(배우자, 자녀)을 등록한 미국인, 그리고 20217월 현재 9(배우자, 자녀)을 등록한 시리아인으로 나타났다.


이와 함께 외국인 건강보험 진료 현황을 살펴보면, 같은 기간 총 실제 진료를 받은 외국인은 총 4559천명으로 이들에게 지급된 건강보험부담금(급여)만 총 36621억원에 달했다.


산술적으로 외국인 1인당 80만원 넘는 건강보험 혜택을 받은 셈이다.



▲ (자료: 이용호 의원실)


특히 최고건보급여자는 최근 5년간 329,501만원의 진료를 받아 296,301만원의 건강보험급여를 받은 피부양자인 중국인으로, 본인 부담금은 33,200만원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최고건보급여자 상위 10명 중에서는 7명이 중국인이었고, 5명이 피부양자였으며, 3명은 현재 건강보험자격 조차 유지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대해 이용호 의원은 잠깐 몇 년 한국에 있거나 치료목적으로 입국한 외국인들은 아무리 내국인과 동일한 기준으로 건강 보험료를 낸다고 해도, 결국 건강보험제도에 무임승차 하는 것이다. 외국인이 한국에서 33억원 진료를 받고 자기 돈은 3억원만 내는거나, 피부양자를 8~9명씩 등록하는 것이 무임승차가 아니면 무엇인가?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 의원은 지금의 건강보험제도는 40년 넘게 우리 부모 세대와 현 세대, 자식 세대가 함께 피땀 흘려 납부한 건강 보험료로 만들어진 소중한 대한민국 자산이다. 물론 불합리한 외국인 차별은 있어서는 안 되지만, 국민 법감정에 맞지 않는 상황이 지속된다면 준조세 성격인 건보료를 성실납부하는 국민들에게 공분만 불러일으킬 뿐이라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이용호 의원은, “정부가 코로나19로 괴로워하는 국민의 유리지갑을 팍팍하게 하면서까지 건보료를 인상하는 것이라면, 이제는 외국인 건강보험제도와 실태를 획기적으로 개선해야 한다. 조속히 내국인과 별도로 운영되는 외국인 대상 건강보험제도를 운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whitescarf@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77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55176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많이 본 기사-정치
  1. 1 [데일리투데이 '말'] 윤호중 더민주당 사무총장, “코로나 시기에 선거운동...겸손히 조용히 하겠다”
  2. 2 [데일리투데이 '말'] 김종인, "내게도 책임 있어...야당이 의석 과반수 얻도록 노력할 것"
  3. 3 [데일리투데이 '人'] '더불어시민당 비례 1번' 신현영 의사, "모두 가족같다"
  4. 4 [데일리투데이] 당정청, ‘코로나19 재난지원금 지급 방안’...주말까지 논의 마무리
  5. 5 [데일리투데이-현장] 국민의당, 선대위 발족...주황색 '국민' 글자 퍼포먼스
  6. 6 [데일리투데이 '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비례대표만큼은 우리 당 찍어달라”
  7. 7 [데일리투데이] 4.15 총선 비례후보 10명 중 3명은 전과범...1인당 평균 재산액은 15억원
  8. 8 [데일리투데이 ‘말’] 심상정, “진보의 초심으로 돌아가...정의당은 선거개혁의 피해자”
  9. 9 [데일리투데이] '만평' : 개미들...이번장에는 승리하길...
  10. 10 [데일리투데이] 4.15 21대 총선 후보 등록 시작...전국 지역구 253곳•후보 906명
  11. 11 [데일리투데이] 김종인 통합당 선대위원장, "못 살겠어서 갈자는 민심 주목해야"
  12. 12 [데일리투데이] 北,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 발사...동해 북동쪽으로 230km 비행
  13. 13 [데일리투데이] 정의당, ‘전 국민에게 재난기본소득 100만원 지원...대통령이 결단해달라’
  14. 14 [데일리투데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건강 악화’...오는 30일까지 입원
  15. 15 [데일리투데이] 더불어시민당, 선대위 출범...‘여당과 함께하겠다’
  16. 16 [데일리투데이] "50발 쏘면 멈춰"…'K3 기관총' 논란
  17. 17 [데일리투데이] '만평': '개천에서 용이 되지 않아도 행복한 사회’...용은 태생이 다르다는 뜻은 아니죠?
  18. 18 [데일리투데이] '만평': 조국, 서울대 부끄러운 동문상 1위...약올리는 김진태
  19. 19 [데일리투데이] 정부, ‘유럽 전역 입국절차 강화...주말 외출자체 당부’ (전문)
  20. 20 [데일리투데이] 관세청, 성인용품 ‘리얼돌’ 수입...통관 금지할 것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