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695건)   

'헬스 데일리 체크' 에서는

건강한 삶을 위해 꼭! 알아두어야 할 체질과 진단법 그리고, 정보 이슈에 대해 알아봅니다



귀 성형? 얼굴도 아닌데 성형을 하나요?



귀는 눈과 코에 비해 머리카락으로 가릴 수도 있고 정면에서 봤을 때 도드라지지 않는 신체 부위라 성형과는 거리가 먼 기관이라는 생각이 지배적일 것이다. 하지만 의외로 미용적인 문제만이 아닌 기능적인 문제 때문에 성형이 필요한 경우가 많다. 청각장애를 동반할 수 있는 소이증이나, 일상생활에 불편감을 초래할 수 있는 매몰귀, 변형된 귀모양으로 콤플렉스가 생긴 경우, 불의의 사고로 귀손상을 입은 경우라면 수술이 필요하다.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이비인후과 오정훈 교수에게 귀 성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자.



선천적으로 귀 모양을 못 갖춘 소이증


소이증(작은 귀)’은 선천적으로 귀의 발육이 저조해 제대로 된 귀의 모양을 갖추지 못한 형태를 말한다. 대부분 한쪽 귀에 많이 생기므로 양쪽의 모양과 크기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주로 귀의 윗부분부터 소실되는 경향을 보이며, 귀의 일부만이 남아 있으므로 마스크나 안경을 쓰기 힘들다.


귀의 기형이 심할수록 청각장애를 동반할 가능성 역시 높고 귓구멍이 막혀 있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외이 재건 수술을 고려할 때 청각에 대한 부분을 함께 고민하고 상담하여야 한다.


새로운 귀를 만드는 외이 재건 수술은 환자 자신의 갈비뼈 연골을 이용하여 새로운 귀 틀을 만들어 이식하게 되며 대개 두 차례의 수술을 통해 귀틀을 이식하고 일으켜 세우는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 귓구멍이 막혀 있는 경우 두 번째 수술 시기에 귓구멍을 함께 만들어주거나 골전도 임플란트를 통해 소리를 전달해주는 방법을 사용한다.



▲ ( 사진: pixabay )



귀 상부가 두피에 매몰된 매몰귀


매몰귀는 귀의 상부가 바깥에 나와 있지 못하고 두피에 매몰되어 있는 형태로서, 돌출귀와 반대로 정면에서 봤을 때 위쪽의 귀가 튀어나온 부분을 거의 확인할 수 없다. 시력이 안 좋은 경우 안경을 걸칠 수 없거나 요즘과 같이 필수적으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할 때 마스크를 걸칠 수 없다는 부차적인 문제도 발생할 수 있다.


따라서 수술적 치료로 교정을 해주어야 하는데, 감춰져 있는 연골을 바깥쪽으로 꺼내고, 꺼낸 연골을 피부피판으로 덮어주는 수술을 하게 된다.



당나귀 귀로도 불리는 돌출귀


돌출귀는 귀의 방향이 머리 뒤쪽 방향으로 향하지 않고 앞쪽을 향하고 있는 선천성 귀 기형을 말하며,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을 정도로 가장 많은 기형이다.


얼굴을 정면에서 보았을 때 귀의 모양이 한눈에 들어온다면 돌출귀를 의심할 수 있는데, 유달리 귀의 모양이 도드라져 보이는 탓에 당나귀 귀라 불리기도 한다.


귀의 구조를 이루는 대이륜의 발달이 완전치 못해서 발생하는 것임에 따라 귀 뒤쪽에서 봉합을 통해 대이륜의 형태를 만들어서 교정한다. 돌출귀의 경우 높은 확률로 다음 세대에 유전이 되기 때문에 가족 단위로 교정수술을 받는 사례도 많다.



귓불이 갈라진 이수열


이수열은 태어날 때부터 귓불이 갈라져 있는 선천성이수열과 무거운 귀걸이에 의해 귓불이 조금씩 절단되거나 기타 외상으로 귓불이 갈라진 후천성(외상성)이수열로 구분하는데, 이수열의 형태에 따라 Z-성형술(Z자 모양으로 봉합), 국소피판술 등이 다양하게 응용되며, 귓불의 양이 모자라는 경우 주위 지방조직을 이용해 수술하기도 한다.


귀성형을 할 때는 한쪽인 경우 반대편을 기준으로, 양측인 경우 본인이 갖고 있는 연골의 특성이나 피부 상태를 고려하여 수술한다. 다만 귀의 형태가 거의 없는 소이증이 양측으로 있는 경우에는 부모의 귀나 이상적인 귀를 기준으로 재건하며, 대부분의 경우 청각 문제를 동반하므로 조기에 적절한 치료를 해주어야 한다.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이비인후과 오정훈 교수는 귀는 복잡한 굴곡으로 이루어진 3차원적 형태를 가진 구조이기 때문에 선천적으로 이상이 있거나 후천적으로 변형된 귀를 자연스럽게 복원하기 위해서는 풍부한 해부학 지식에 기반한 정교한 술기가 필요하다, “돌출귀, 매몰귀, 소이증, 사고로 인한 귀 손상 등의 문제가 있는 경우라면 이비인후과 귀성형 전문의의 정확한 진단 하에 수술로 기형과 청력이상을 함께 교정하는 것이 좋다고 설명했다.





글/ 오정훈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 이비인후과 교수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695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45490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많이 본 기사-Health
  1. 1 [데일리투데이] 피가 세균에 감염되면 발병한다, ‘급성패혈증’
  2. 2 [데일리투데이] 근로복지공단 안산병원, 대구에 코로나19 의료진 지원
  3. 3 [데일리투데이] 경기도민 59%...코로나19로 우울감 느껴
  4. 4 [이유정의 요가 레슨 19교시] '소화를 촉진시키는 고양이 자세'
  5. 5 [김민희의 바른 자세 만들기 14편] '골반'이 예뻐야 생리통과 요통도 막는다
  6. 6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고관절 통증을 극복하는 올바른 리헵 스트레칭’
  7. 7 [데일리투데이] 아트요가 '상아 요니니', 브리드 코리아 매거진과 콜라보 영상 공개
  8. 8 [이상희의 클래식 필라테스] 매트운동의 4번째 동작: ' 롤링 라이크 어 볼 (Rolling Like A ball) '
  9. 9 [이상희의 클래식 필라테스] 매트운동의 1번째 동작: ' 헌드레드 '
  10. 10 [김민희의 바른 자세 만들기 28편] '목 경추의 건강'을 위해 잠자는 자세를 바르게!
  11. 11 [이상희의 클래식 필라테스] 매트운동의 5번째 동작: ' 싱글 레그 스트레칭 (Single Leg Stretch) '
  12. 12 [이하린의 머슬 요가-골반교정운동법] '장요근 스트레칭'
  13. 13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척추 측만증 예방을 위한 재활 스트레칭’
  14. 14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위기의 골반을 바로 잡아라, '골반 리헵 스트레칭'
  15. 15 [데일리투데이] 질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 당부
  16. 16 [이상희의 클래식 필라테스] 매트운동의 2번째 동작: ' 하프 롤 다운 '
  17. 17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허리 디스크 예방을 위한 재활 스트레칭’
  18. 18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일자목-거북목을 위한 재활 스트레칭’
  19. 19 [데일리투데이] 보건당국, ‘국내서 발병한 폐렴...中 우한 폐렴과는 관련 無’
  20. 20 [정윤서의 리헵 스트레칭] ‘어깨관절을 위한 재활 스트레칭’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