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크리스티나의 클래식 칼럼] “밤이 깊을수록 별은 더욱 빛난다”...베토벤 탄생 250주년
  • 기사등록 2020-12-13 12:13:10
기사수정 (조회수:1,545건)   

밤이 깊을수록 별은 더욱 빛난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해에 맞이하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

 


음악 칼럼니스트 여명진 크리스티나

現) 독일 뮌헨 대교구 소속 가톨릭 교회음악가 및 지역 음악감독

-유로저널 독일부 기자

-음악 칼럼니스트

mchristinayeo@gmail.com




클래식 음악에 관심이 없는 사람도 한 번쯤은 들어보았을 이름 베토벤’.


20201217일은 베토벤의 탄생 250주년이다. 전 세계가 베토벤으로 시작해 베토벤으로 끝날 것 같았던 2020년이 코로나 바이러스로 시작해 바이러스와 함께 끝나고 있다


바이러스와 싸우고, 일상을 위협받고, 생존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삶


결코 녹록지 않았던 2020년을 살아가는 우리의 모습은, 베토벤이 살아냈던 그 치열한 삶과도 많이 닮아있다.

 

밤이 깊을수록 별은 더욱 빛난다고 했던가낯선 시대에 맞이하는 베토벤 탄생 250주년이 그래서 더 의미 있게 다가왔는지도 모르겠다


깊은 투쟁의 삶 속에서 남긴 베토벤의 음악은 오늘도 여전히 빛나고 있다.



▲ ( 사진: 여명진 감독 제공 ) ▲요셉 칼 슈틸러, ca. 1820, <베토벤 초상화>, 독일 본 베토벤 하우스




베토벤이 전하는 환희와 희망


루트비히 판 베토벤의 교향곡 제 9번 '합창'...Sinfonie Nr.9 in d-moll, op.125

 

베토벤의 삶은 끊임없는 고뇌와 방황으로 굴곡진 길이었다. 가난과 질병, 고독에 오롯이 맞서야 했던 그는 음악을 통해 자유, 평화, 화합, 인간다움을 갈구했다


청력을 잃고 지독한 좌절을 겪지만 주저앉거나 운명에 굴복하지 않았고 그 세월을 혹독히 견뎌내고 장엄한 화합의 선율 '합창 교향곡'을 세상에 내어놓았다


4악장 '환희의 송가'는 평화와 희망의 상징과도 같은 곡이다


1985년 유럽연합 공식 찬가로도 지정되었다. 모든 회원국이 공통으로 추구하는 보편적 가치 자유’, ‘평화’, ‘결속을 통한 단결을 표현하는 대표곡으로 인정받은 것이다.

 

독일 시인 프리드리히 실러의 '환희의 송가 (Ode an die Freude)'가 교향곡 94악장의 가사로 쓰였다.

 

"  환희여, 아름다운 신들의 광채여 / 낙원의 딸들이여

그 빛에 이끌려 거룩한 성소로 들어가자!


시대가 갈라놓은 이곳 / 신비로운 그대 힘으로 다시 하나가 되고

그대의 고요한 날개가 머무르는 곳에서 / 모든 인간은 형제가 되리라.


서로가 서로에게 친구가 되는 / 원대한 꿈을 이룬 자여

사랑스러운 여인을 얻은 자여 / 모두 함께 환호하라!

이 세상 모든 존재여 / 자연의 품에서 환희를 마시라.


모든 선한 사람과 모든 악한 사람 / 장미 꽃길 걸어가고

태양이 장엄한 창공의 운행을 따르듯

형제여, 승리의 영웅처럼 그대의 길을 나아가라

백만 사람들아, 서로 포옹하라!  "




▲ ▲구스타브 클림트, 1901, <베토벤 프리즈>, 오스트리아 빈 제체시온 미술관




베토벤이 전하는 위로와 사랑


루드비히 반 베토벤 연가곡 부드러운 사랑중 '그대를 사랑해'

Ludwig van Beethoven 'Ich liebe dich' aus 'Zärtliche Liebe' WoO 123

 

한국 사람들에게 베토벤의 가곡 Ich liebe dich는 오래전 한국에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신승훈의 보이지 않는 사랑도입 부분 선율로 더 익숙할 것이다


베토벤은 치열하게 현실과 맞서며 힘겹게 살아갔지만, 그의 심장은 늘 뜨거웠다. 자신만의 방식으로 세상에 위로와 안식을 건넨다.


독일의 신부이자 작가인 칼 프리드리히 빌헬름 헤로세의 '부드러운 사랑(Zärtliche Liebe)' 시가 이 곡의 가사이다.

 

 

" 당신을 사랑합니다.

그대가 날 사랑하듯이

아침에도 저녁에도.

그대와 내가 서로의 걱정을 나누지 않은 날은

단 하루도 없습니다.

 

그 모든 걱정들은

그대와 내가 함께 나눌 때,

가벼이 견뎌낼 수 있었으며

내가 괴로움에 쌓여있을 때,

그대가 위로가 되어주며,

그대의 슬픔에 나는 눈물 흘립니다.


그러니 신의 축복이 그대에게 쏟아지기를

그대는 내 삶의 기쁨

신은 나를 위해 그대를 지키고,

우리 둘을 보듬고, 보호합니다.  "


 


250년 전 12월에 태어난 베토벤의 음악은 오늘을 살아가는 지금 우리에게도 생명력을 잃지 않고 살아 숨 쉬고 있다


그의 음악 안에 담긴 인류를 향한 사랑에 새삼 감동하고, 자유와 화합을 추구하는 평화의 가치에 공감하기 때문일 것이다.


2020년이 지나고 찾아올 새로운 한 해에도 고난과 역경은 언제든 찾아올 수 있다.


하지만 절망 속에서도 사랑과 평화를 노래했던 어느 독일 작곡가의 이야기가 힘든 순간 작은 위로가 되길 바라본다.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545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43093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많이 본 기사-사회
  1. 1 [데일리투데이] 서울시, 제1회 공무원 시험 6월 예정...제2회 시험과 병합 실시
  2. 2 [데일리투데이] 서울시설공단, ‘따릉이 거치대’ 국제 디자인 공모전 수상
  3. 3 [데일리투데이] 온라인으로 온(溫)기를 나눈다...‘온서울 캠페인’
  4. 4 [투데이 환경] 살기 좋은 마을만들기 학생공모전’수상작 발표
  5. 5 [투데이 유학-미국] ‘2019년 미국 대학 입학 지원 요령’
  6. 6 [투데이 나눔-배우] 배우 손은서, 명장의 부츠 신고 수제화 알린다
  7. 7 [데일리투데이] ‘시민참여형 교통안전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선정
  8. 8 [데일리투데이] 고양시, ㈜심우 코로나19 예방물품 기부
  9. 9 [역리학당 오원재의 '삶' 풀이] 2020 경자[庚子], 쥐띠 해는 동지(冬至)부터!!
  10. 10 [역리학당 오원재의 삶 풀이] ' 재앙, 삼재(三災) 탓일까? 미신 믿은 탓일까? '
  11. 11 [데일리투데이] 'GPS 기반 서울형 하이브리드 택시 앱미터기' 출시
  12. 12 [데일리투데이] 20대 대학생이 개발한 ‘코로나 맵’...‘감염 확진자 동선 한눈에 확인 가능’
  13. 13 [투데이 유학-미국] 엠버 쌤의 대입필수 핵심 과외활동 전략
  14. 14 [데일리투데이] 양화대교 경관조명, LED조명으로 새 단장
  15. 15 [데일리투데이] ‘성평등 언어사전 시즌2’ 결과 발표...'김 여사' • '수유실'
  16. 16 [데일리투데이] ‘우한폐렴’ 12번째 확진자 발생...40대 중국 남성 관광가이드
  17. 17 [데일리투데이] 여의도 윤중로 버스노선 우회...'사회적 거리두기' 강도 높여
  18. 18 [데일리투데이] 교육부, ‘서울 주요대학 정시모집 확대’...대입제도 개편안 발표 (전문)
  19. 19 [데일리투데이] 서울시, 기업·사회복지지관 우수 사회공헌 프로그램 공모
  20. 20 [데일리투데이] '한옥에서 살아볼까?'...주거용 공공한옥 새 입주자 모집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