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190건)   



[데일리투데이 황소정 기자]  남원시는 유기동물 발생을 줄이고 입양률을 높이기 위해 관내에 운영중인 동물보호센터에서 유기동물을 입양할 경우, 입양에 필요한 비용으로 최대 10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유기동물 입양비는 시청 축산과 및 동물보호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입양한 동물의 동물등록 후 질병진단, 예방접종, 중성화수술, 미용비 등으로 사용 가능하다. 유기동물 입양은 위탁 동물보호센터(하나, 청원동물병원)에 방문해 상담 및 교육을 받고 동물등록 후에 입양할 수 있다.


남원시는 매년 증가하는 유기동물의 구조·보호·관리를 위해 65백만원을 지원하여, 근본적인 유기동물 방지를 추진하고 있고 동물등록제 홍보 캠페인 등 지속적인 노력과 지원에 힘쓸 계획이다.


한편, 작년 676마리의 유기동물이 발생했으며, 이중 290마리 42.8%가 입양됐다. 이는 전국 평균 입양률 26.4% 보다 높은 수준이다.


시 관계자는 유기동물의 입양문화가 정착해 더 많은 유기동물이 새로운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고,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가 정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dt2018@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90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3175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