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 검찰 송치...사기 전과도 드러나
  • 기사등록 2020-03-25 18:10:01
  • 기사수정 2020-03-25 18:11:39
기사수정 (조회수:214건)   


▲ ( 사진: 김영성 기자 )


[데일리투데이 황소정 기자]  인터넷 및 모바일 메신저 어플리케이션 텔레그램에 아동 및 미성년자와 여성들에 대한 성 착취 및 음란물 동영상을 제작 및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는 박사방을 운영한 조주빈(24)이 검찰에 송치되었다.


25일 서울지방경찰청은 조 씨에 대해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된 조씨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며 이 같이 밝혔다.


조 씨는 피해자들을 유인해 얼굴이 나오는 나체사진을 받아낸 뒤, 이를 빌미로 성 착취물을 찍도록 협박하고 박사방에 유포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외에도 구청·동사무소에서 일하는 사회복무요원들을 통해 피해 여성과 박사방 유료 회원들의 개인정보를 빼돌려 이를 협박과 강요의 수단으로 삼은 것도 확인되었다.


경찰은 조 씨를 검찰에 기소한 후, 이후 추가혐의를 더 조사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특히 경찰은 조 씨가 자신이 운영한 박사방에서 암호화폐를 지불하고, 미성년자 성착취물 등에 시청 및 음란물 자료를 공유한 유료회원들에 대한 수사도 진행한다고 밝혔다.


현재 경찰은 암호화폐 거래소에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아 신원 특정작업을 진행 중이다.



dt2018@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214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2648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