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신인 배우 오소현, JTBC ‘18 어게인’ 캐스팅! - ‘이도현 바라기’ 여고생 ‘전보배’ 역
  • 기사등록 2020-03-24 22:46:36
기사수정 (조회수:87건)   


▲ 사진: 킹콩 by 스타쉽


[데일리투데이 황소현 기자] 배우 오소현이 JTBC 새 드라마 ‘18 어게인에 캐스팅됐다.

 

24,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신인배우 오소현이 JTBC 새 드라마 ‘18 어게인에서 깨발랄한 매력이 가득한 여고생 전보배역으로 출연한다. 풋풋한 매력을 보여줄 오소현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18 어게인은 이혼 직전에 18년 전 리즈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로, 배우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다. 뿐만 아니라, KBS 2TV ‘고백부부연출로 호평을 받은 하병훈 PD의 차기작으로 알려져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이 한층 더 쏠리고 있다.

 

그 가운데 오소현은 극중 정다정(김하늘 분) 딸 홍시아(노정의 분)의 짝꿍이자 절친한 친구인 전보배역을 맡았다. 평소에는 여느 여고생처럼 꾸미기를 좋아하고 발랄한 성격을 지니고 있지만, 18세로 돌아간 고우영(이도현 분) 앞에서는 수줍음을 감추지 못한다고. 특히 그를 향한 주접 멘트를 쏟아내며 유쾌한 매력을 발산,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낼 예정이다.

 

오소현은 맑고 싱그러운 이미지와 풋풋한 분위기가 돋보이는 신예로, tvN ‘그녀의 사생활에서 시안(정제원 분)의 팬으로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이어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리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는 중이다. 이에 무한한 잠재력을 지닌 신인 배우 오소현이 ‘18 어게인에서 펼칠 활약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오소현을 비롯해 김하늘, 윤상현, 이도현이 출연하는 JTBC 새 드라마 ‘18 어게인은 올 하반기에 방영될 예정이다.

 

 


allen9191@naver.com

 

<</span>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87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2595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