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코로나19에 지친 마음, 꽃보며 달래요...‘희망을 선사할 봄 꽃길 160선’
  • 기사등록 2020-03-24 12:10:25
기사수정 (조회수:728건)   


▲ 송파구 성내천길(벚꽃,개나리)


[데일리투데이 황소현 기자] 서울시가 따스한 봄날 서울 곳곳에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해 줄 ‘서울의 아름다운 봄 꽃길 160선’을 소개했다.


올해 서울시가 선정한 봄 꽃길 160선은 크고 작은 도심 공원부터 가로변, 하천변, 골목길 등을 총망라하였으며 총 길이만 무려 237.5㎞이다.


공원 내 꽃길 49개소(경춘선 숲길, 서울로 7017, 북서울꿈의숲, 서울 식물원, 남산, 서울대공원 등), 가로변 꽃길 69개소(영등포구 여의동·서로, 광진구 워커힐길, 금천구 벚꽃로 등), 하천변 꽃길 34개소(한강, 중랑천, 성북천, 안양천, 청계천, 양재천 등), 녹지대 8개소(강북 우이천변 녹지대, 양재대로 녹지대 등)로 총 160개소 이다.


특히, 올해 선정된 160개소에는 작년에 개장한 서울식물원 등 서울의 새로운 관광명소 등이 새롭게 반영되어 있어 시민들이 일상생활 속 가까이 봄꽃을 만날 수 있게 되었다.


서울의 봄을 알리는 꽃길에는 벚꽃, 이팝나무, 유채꽃, 개나리, 진달래, 연상홍 등 봄을 대표하는 꽃 외에도 장미, 야생화, 튤립, 데이지, 페추니아, 라벤더 등 다양한 화종이 조성되어 도시경관 뿐 아니라 시민들의 마음도 아름답게 바꾸어나갈 계획이다.


한편, '서울의 아름다운 봄 꽃길 160선'은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story/springflower/)와 웹서비스 '스마트서울맵'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선정된 서울 봄 꽃길을 확인하여, 집 근처 가까운 곳으로 가볍게 산책하는 것도 실내에만 있어 답답했던 몸과 마음을 전환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단 마스크 착용 및 외출 후 손씻기 등 개인위생을 꼼꼼하게 챙기는 것이 반드시 선행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allen919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728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2569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