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589건)   



[데일리투데이 이정석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가 시설장비인력 등 법적 기준을 갖추어 23일 개소하였다고 밝혔다.


권역외상센터란 교통사고, 추락 등으로 내부 출혈 및 다발성 골절 등 손상을 입은 중증외상환자들이 병원 도착 즉시 응급수술 및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시설장비인력을 갖춘 외상전용 치료센터를 말한다.


제주한라병원은 2016년 보건복지부 권역외상센터 설치 지원 사업에 참여해 제주지역 권역외상센터로 선정되었으며 정식 운영을 위한 준비를 거쳐 전국 17개 시도 중 15번째로 문을 열게 됐다.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는 외상 소생구역과 외상 중환자실 20병상, 외상 수술실 2, 40병상 규모의 외상 입원실 등에 각종 외상환자 전용 의료장비를 신규로 도입했다.


또한, 중증외상환자에 대한 집중치료를 위해 외상환자 전담 전문의 10명과 신경외과, 흉부외과, 응급의학과 등 외상 지원 전문의 30여명을 지정하여 긴밀한 협진체계를 구축하고 60여명의 전담 간호 인력도 배치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임태봉 보건복지여성국장은 그 동안 섬이라는 지역적 특성으로 중증외상환자가 발생 시 타 지역으로 신속히 이송하는데 현실적인 제한이 많았다이번 권역외상센터 개소로 중증외상환자에 대해 지역에서 최종 치료를 제공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도내 의료 환경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good1985@empas.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589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2556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