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윤화섭 안산시장, 다중이용시설 돌며 코로나19 ‘철통방역’
  • 기사등록 2020-02-26 21:23:06
기사수정 (조회수:436건)   


▲ 윤화섭 안산시장(가운데)과 김철민 국회의원(왼쪽)이 26일 안산시외버스터미널에서 방역소독 활동을 하고 있다.


[데일리투데이 황소정 기자]  안산시는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많은 사람이 몰리는 안산종합여객자동차터미널 일대와 단원구 원곡동 라성호텔·보성상가·시민시장 일대에서 확대방역을 실시했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히 증가하는 등 감염병 위기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하면서 지역사회 유입과 차단을 위한 방역을 강화해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조치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성포동 시외버스터미널, 롯데마트, 홈플러스 주변을 대상으로 진행된 방역활동에는 윤화섭 안산시장, 김철민 국회의원을 비롯해 공무원과 상록수보건소 방역반, 새마을회 민간자율방역단 등 30여명이 구역을 나눠 시설물 등에 대한 집중소독과 방역을 실시했다.


이어 오전 11시에는 안산시 지역자율방재단 주관으로 단원구 원곡동 라성호텔, 보성상가, 시민시장 일대에 대한 방역이 진행, 윤화섭 시장을 비롯해 단원구청장 등 공무원이 동참해 지역에 대한 방역활동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힘을 보탰다.


방역활동 동참을 위해 모인 50여명의 참석자들은 보호복을 착용하고 구역을 배정, 방역용 소독제분무기와 소독약품 등을 이용해 사람들의 손길이 닿지 않는 곳까지 구석구석 코로나19 소독제를 살포했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시민의 안전을 위해 솔선수범하는 새마을회원과 방재단원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관내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만큼, 방역과 예방활동 등 현장대응에 행정력을 집중해 코로나19 청정지역을 유지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t2018@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436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31606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