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408건)   


▲ 부천성모병원 전경


[데일리투데이 이정석 기자] 가톨릭대학교 부천성모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올해 처음 실시된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는 신생아중환자실의 진료환경 개선 및 의료관련 감염예방 등을 통한 환자안전 중심의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실시된 평가다.


종합병원 이상 총 83기관(상급종합병원 41기관, 종합병원 42기관) 2018년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 내에 신생아중환자실에 입원해 퇴원(퇴실)한 환자의 진료비 청구자료(14,046건)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이번 1차 신생아중환자실 평가는 신생아중환자실 내 전문인력·전문장비 및 시설구비율 등을 보는 구조지표 4개와 신생아중환자에게 필요한 진료과정의 적정성을 평가하는 과정지표 6개, 48시간 이내 신생아중환자실 재입실률을 평가하는 결과지표 1개 등 총 11개 지표로 평가됐으며, 부천성모병원은 7개 지표에서 최고 점수인 100점 만점을 받으며 높은 점수로 1등급을 받았다.



good1985@empas.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408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9613
후원계좌 배너_십자가 (최종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