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서울소방재난본부, 겨울철 화재취약 3종 사용 주의 - 열선, 히터, 전기장판
  • 기사등록 2019-11-14 16:07:48
기사수정 (조회수:358건)   


▲ 사진: 서울특별시 소방재난본


[데일리투데이 강인범 기자]  서울시 소방재난본부가 겨울철 난방용으로 주로 사용하는 전기장판, 열선, 전기히터, 스토브 등 전기제품에 대한 화재통계를 14일 발표했다.


최근 3년간 전체화재는 18,789건이 발생했으며, 2016년 6,443건, 2017년 5,978건, 2018년 6,368건이 발생했다.


전체화재 18,789건 중에서 발화관련 기기별로 7,297건이 발생, 38.8%를 차지했다. 이 중에서 주방기기가 2,263건(31.0%), 계절용기기 1,135건(15.6%), 배선기구 1,007건(13.8%), 차량696건(9.5%), 전기설비 521건(7.1%), 기타 1,675건(23%) 등의 순이었다.


특히, 겨울철에 주로 많이 사용하는 계절용기기 1,135건 중에서 열선 229건으로 가장 많았고, 전기장판 174건, 전기히터 125건이 발생했고, 가정용보일러 60건, 냉방기기 52건 등의 순이었다.


화재원인별로 부주의에 의한 화재 중 가연물 근접방치 총647건 중에서 11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321건(49.6%)을 차지했다.


신열우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11월은 겨울로 접어드는 시기인 만큼 철저한 월동대비가 필요하다.”고 말하고, “특히 겨울철에 주로 발생하는 전기히터 등의 전기제품 화재예방을 위해서는 안전사용 수칙을 지키는 등의 각별히 주의 해 줄 것”을 당부했다.



noah9191@gmail.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358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8913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