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익명의 시민, 서울 소방서에 헌혈증 119장 기부 - 소방의 날 훈훈한 선행
  • 기사등록 2019-11-13 12:04:22
기사수정 (조회수:166건)   


▲ 기부한 헌혈증서 및 손편지


[데일리투데이 황소정 기자]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지난 11월 9일 영등포소방서 현장대응단에 익명의 한 시민이 헌혈증 119장을 기부해 왔다”고 밝혔다.


소방의 날이었던 지난 11월 9일 토요일 오전 08시 40분경, 영등포 소방서 현장대응단 사무실에 흰 봉투 하나를 던져 놓고 황급히 자리를 빠져나간 시민이 있었다.


당시 사무실에서 근무 중이던 소방관은 “근무 중에 한 시민이 사무실에 들어와서 봉투를 놓고 가는 것을 보고 뭐냐고 물었더니, 줄 사람이 있다고 말하고 자리를 떴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봉투 안에는 헌혈증 119장과 함께 손 글씨로 쓴 엽서가 있었다. 엽서에는 “11월09일 소방의 날에 그동안 헌혈한 119장을 기부합니다. 소방관 분들을 통해서 좋은 곳에 쓰이고 싶습니다. 뜻있는 곳에 사용해 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기부자는 밝혔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익명의 기부 시민의 뜻에 따라 생명을 구하는 위급한 환자에게 제공되도록 사용방안을 강구 하겠다”고 말했다.


김명호 영등포소방서장은 “독도 헬기사고로 소방가족 모두가 추모 분위기로 소방의 날을 조용히 보냈다.”며, “익명 시민의 헌혈증서 기부로 현장에서 근무하는 소방대원에게 감동과 더불어 용기를 불어 넣어 준 것 같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dt2018@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66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8873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