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폐막식 개최...65일간 대장정 마무리
  • 기사등록 2019-11-08 09:22:19
기사수정 (조회수:128건)   


▲ 2021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총감독 도미니크 페로


[데일리투데이 황소정 기자]  서울 곳곳에서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인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가 이번 주말 10일 65일 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2회를 맞는 올해 도시건축비엔날레엔 총 60만 명 국‧내외 관람객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45만 명이 다녀간 2017년 첫 회보다 30% 이상 증가한 규모다.


올해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는 ▴전시와 각종 강연 ▴세계총괄건축가포럼 ▴투어 프로그램 ▴체험 프로그램 ▴시민 공모전 ▴서울국제건축영화제 등 도시건축에 대한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였다.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강연 프로그램 등을 마련해 시민과 소통하는 전시로 도시건축에 대한 새로운 지평을 선보였다.


이번 도시건축비엔날레에서 시민 호응이 가장 높았던 프로그램은 평소 가보기 어려운 6개국의 주한대사관 공간 곳곳을 탐방하는 ‘오픈하우스서울’이었다. 참가신청 접수 홈페이지가 열리자마자 연일 매진을 기록했다.


원초적인 집합도시의 모습을 보여주는 전통시장을 다양한 관점으로 조명한 현장프로젝트 ‘서울도시장’도 인기 프로그램 중 하나였다. 세운상가 데크에서 젊은 디자이너, 상인들이 운영하는 플랫폼 마켓은 총 7차례 열리는 동안 회마다 평균 1만~3만5천명 이상의 시민들이 다녀갔다.


서울시는 8일 오후 5시30분 서울도시건축전시관 지하 3층 비움홀에서 ‘2019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 폐막식’을 개최한다. 폐막식엔 서울시 행정2부시장, 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장, 서울비엔날레 임재용 국내총감독, 도미니크 페로 차기 총감독, 전시 큐레이터, 비엔날레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한편, 2021년 제3회 서울비엔날레를 이끌게 될 차기 총감독은 세계적인 건축가이자 2017년 서울시 강남 국제환승센터 설계공모에 당선된 ‘도미니크 페로(Dominique Perrault)’다.


‘도미니크 페로(Dominique Perrault)’ 차기 총감독은 폐막식에 참석해 서울비엔날레 관계자들과 인사하고 제3회 서울도시건축비엔날레를 맡게 된 데에 따른 소감을 발표할 계획이다.


서울비엔날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서울비엔날레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dt2018@daum.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28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8770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