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서울 전역 '무료 공공 와이파이' 사용한다 - 스마트 서울 네트워크 추진
  • 기사등록 2019-10-08 08:49:35
기사수정 (조회수:151건)   


▲ 서울시는 ‘스마트 서울 네트워크(S-Net)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데일리투데이 강인범 기자]  오는 2022년 서울은 누구나 어디서든 공공 와이파이를 무료로 쓸 수 있는 ‘데이터 프리(data free) 도시’가 된다.


서울시는 스마트시티 인프라를 서울 전역에 촘촘하게 구축하는 내용의 ‘스마트 서울 네트워크(S-Net) 추진계획’을 발표, 보편적 통신복지를 실현하고 통신기본권을 보장하겠다고 8일 밝혔다.


서울시는 스마트폰이 시민 삶의 필수재가 된 상황에서 데이터와 와이파이가 공기 같은 존재인 만큼, 시민들의 통신비 부담을 줄이고 향후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통신 인프라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특히, 통신비 부담이 취약계층의 정보접근성을 떨어트리지 않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2022년까지 서울 전 지역에 총 4,237km에 이르는 자가통신망 ‘스마트 서울 네트워크(S-Net)’를 구축한다. 


한편, 자가통신망은 이동통신사업자의 회선을 임대하지 않고 공공이 직접 구축하는 통신망(광케이블)이다. 임대망 대비 통신비용이 저렴하고, 한번 자가통신망을 구축하면 모든 행정 분야에 무제한 연결이 가능하다.


시는  자가통신망을 기반으로 ‘공공 와이파이’와 ‘공공 사물인터넷(IoT) 망’도 서울 전역으로 확대한다.  공공 와이파이와 사물인터넷(IoT)망이 구축되면 모든 사람과 사물이 네트워크에 연결되는 ‘초연결(Hyper-connected) 도시’가 완성된다.


이원목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은 “이번 ‘스마트 서울 네트워크(S-Net) 추진계획’은 스마트폰이 삶의 필수재가 된 상황에서 시민의 통신기본권을 누구나 보장받아야 할 권리로 선언하고 관련 스마트 인프라를 적극적으로 구축하겠다는 것”이라며 “세계 최초로 도시 전역에 모세혈관처럼 촘촘하게 구축하는 스마트시티 인프라를 통해 서울을 모든 사람과 사물이 네트워크에 연결되는 초연결(Hyper-connected) 스마트 도시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noah9191@gmail.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51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8034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