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예스24, ‘한 학기 한 권 읽기’ 영향으로 어린이·청소년 문학 인기
  • 기사등록 2019-09-03 18:46:39
기사수정 (조회수:130건)   


[데일리투데이 황소현 기자]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따라 2018년부터 매학기마다 국어 시간에 한 권의 책을 읽는 ‘한 학기 한 권 읽기’ 수업이 초중고 교과과정에 순차적으로 적용되면서 어린이 및 청소년 문학 도서를 찾는 독자들이 증가했다.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2015년부터 2019년까지 최근 5년간 1월부터 8월 사이의 어린이 및 청소년 문학 도서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한 학기 한 권 읽기 교육 방침이 본격적으로 시행된 2018년의 어린이 문학 내 동화책 판매량은 87만여권, 청소년 문학 도서 판매량은 23만여권으로 2017년 동기 대비 각각 13.5%, 11.1%씩 증가했다. 


2019년 어린이 및 청소년 문학 도서 판매량은 각각 107만여권, 27만여권으로 24%, 16.9%의 증가율을 보이며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청소년 분야 베스트셀러 순위에서도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20위권 내 문학 도서가 차지하는 비율이 2015년 1월부터 8월 31일까지는 10권이었으나 2019년에는 18권으로 대폭 늘어났다. 

도서 목록을 살펴보면 우아한 거짓말 모모시간을 파는 상점 기억 전달자 자전거 도둑 위저드 베이커리 등 스테디셀러가 2019년 베스트셀러에도 이름을 올리며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어쩌다 중학생 같은 걸 하고 있을까 체리새우 : 비밀글입니다 방관자 처음엔 사소했던 일과 같은 학교 생활 속에서의 관계를 주제로 한 문학 도서가 순위권에 들기도 했다. 


한편 2015년(1월 1일~8월 31일) 청소년 분야 베스트셀러 20위 내에 6권이 오르며 판매가 두드러졌던 청소년 공부법 도서 판매량은 2018년 3만 3000여권으로 전년 동기 대비 28.1% 줄고 올해 또한 3만5000여권으로 전년과 비슷한 수치를 유지했다. 이는 5년 전인 2015년 판매량 대비 38% 감소한 수치다. 

김도훈 예스24 청소년 MD는 “한 학기 한 권 읽기 교육 제도가 시행되며 학교 전반에 독서 문화가 확산되고 있고 이에 따라 청소년들이 꼭 읽어야 할 문학 도서에 대한 관심이 급속도로 늘어나고 있다”며 “사회 전반에서 국어 능력에 대한 필요성을 강조하는 목소리가 점차 높아지고 있어 청소년들에게 문학 도서를 읽히려는 교육 기관 및 학부모들의 움직임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allen919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30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7233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