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호주 데일리] 호주 이민부, 글로벌 우수 인재 5천명에게 영주권 부여
  • 기사등록 2019-08-20 09:44:37
기사수정 (조회수:153건)   

[호주 데일리]는 데일리투데이와 기사제휴를 맺은 호주 현지 신문 'iTOP News'의 기사들을 다루고 있습니다. 호주의 정치와 경제, 사회, 문화 등 다양한 분야의 정보 기사들을 소개합니다.해당 기사의 저작권은 'iTOP News'에 있으며, 데일리투데이는 이를 준수합니다.



▲ ( 사진: 호주 ITOP NEWS 홈페이지 )


호주정부가 향후 주요 국가의 최우수 인재 5천명 가량을 매년 선발해 호주 이민을 장려할 계획이다.

 

, 글로벌 인재 5천명에게 매년 호주 영주권을 우선적으로 부여한다는 방침이나 이들 역시 연 16만명의 호주 영주 이민자 쿼타에 포함된 수치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민부는 해외 인재 발굴 담당자를 몇몇 주요 국가에 배치해 매년 해당 분야의 최우수 인재 5천 명을 발굴할 방침이다.

 

올해 시작될 글로벌 인재 발굴 프로그램은 미국, 독일을 비롯해 싱가포르, 중국, 칠레, 두바이 등을 거점으로 해외인재발굴 담당자가 배치될 예정이다.

 

데이비드 콜먼 이민 장관은 독일 베를린에 인재 발굴 책임자가 이미 배치됐다면서 다음 달에는 미국, 싱가포르, 산티아고, 상하이, 두바이에 추가 직원이 파견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부가 원하는 글로벌 인재는 기술 및 IT 테크놀로지 분야의 최고 수준의 전문가들을 가리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콜먼 장관은 고성장 산업에서 가장 뛰어난 인재를 발굴하고 이들이 호주에 와서 해당 산업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내무부 직원들이 해외 주요 거점 지역에 배치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국내 기업들은 이들 글로벌 인재를 적극 고용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TOP Digital

 

Tags:

Immigration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53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6833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