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변신의 귀재 ‘이몽’ 조복래, 다채로운 변장술로 대체불가 캐릭터
  • 기사등록 2019-06-11 18:03:29
기사수정 (조회수:139건)   


▲ 사진: MBC 특별기획드라마 ‘이몽’ 방송캡쳐


[데일리투데이 황소현 기자]  MBC 특별기획드라마 이몽에서 의열단 김남옥으로 열연중인 배우 조복래가 다채로운 변장술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어 눈길을 끈다.


조복래가 맡은 김남옥은 유지태(김원봉)의 오른팔이자 조선 최고의 총잡이 실력자. 그리고 때론 맛깔스런 감초연기로 웃음을 자아내기도 하는 변화 무쌍한 팔색조 역할이다.


그 동안 드라마 이몽에서 조복래는, 미행하는 무리들을 따돌리기 위해 중국인 인력거꾼으로, 폭탄 제조를 위한 화약창고 인부로, 친일파 제거를 위한 웨이터로, 조선총독부에 침투하는 전기수리공으로, 병원에 있는 김원봉을 옮기기 위한 장의사로, 언제 어디서든 의열단이 작전을 수행할 때마다 감쪽같은 변장술로 한 몫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22화에서는 사망으로 위장한 유지태(김원봉)를 조선총독부 병원에서 탈출시키기 위해 조선장의사로 변장하여 김원봉을 무사히 구출해 냈는데 이어 곧바로 조선총잡이로도 분해서 마쓰우라 형사 일당을 소탕하는 와중 완벽한 소총실력이 또 한번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또한 유지태(김원봉)가 냉정한 작전수행을 위해 행님바라기 김남옥을 빼고 계획을 짰었다는 것에 살짝 삐지기도 하지만 김원봉의 설명으로 이내 풀고 마는 행동대장 똥남옥의 미워할 수 없는 면모도 보여주어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했다. 통쾌한 의열단의 복수와 서로간의 끈끈한 우정이 뭉클하고 빛났던 22화 였지만, 드디어 경성으로 도착한 김구가 마무리에 보여지면서 파란만장한 또 다른 서막을 예고했다.


한편, MBC 특별기획 이몽은 매주 토요일 오후 95분 방송된다.



allen9191@naver.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39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5302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