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162건)   


▲ 부산광역시


[데일리투데이 이정석 기자]  부산광역시가 정규 LPGA투어인 ‘2019 LPGA BMW Ladies Championship’ 개최를 앞두고 LPGA 투어 마이클 완(Michael Whan) 회장을 부산시 골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번 홍보대사 위촉은 'LPGA인터내셔널' 브랜드를 미국 외 지역인 부산에 최초로 런칭하고, “BMW Ladies Championship”을 'LPGA인터내셔널 부산'(구 아시아드CC)에 3년간 유치하는 등 부산 골프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에 대한 감사와 더불어 앞으로 LPGA투어와 부산시의 지속적인 협업으로 ‘아시아 최고의 골프산업도시 부산‘로 성장시키겠다는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해석된다.


LPGA투어 완 회장은 "부산광역시의 골프 홍보대사가 되어 무척 특별한 감정이 들고, 활기 넘치고 아름다운 부산광역시와 함께 이뤄나갈 많은 것들이 기대된다"며 "전 세계의 많은 곳을 방문해 사람들을 만날 때, 부산의 아름다움과 역동성에 대해 소개할 수 있으면 좋겠다."라며 위촉 소감을 밝혔다.


또 "올해 새롭게 런칭할 'LPGA 인터내셔널 부산'과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을 통해 부산의 아름다움이 전 세계 골프 네트워크를 통해 전달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부산은 '다이나믹 부산'이라는 캐치 프레이즈와 딱 맞는 역동적이고 활력이 넘치는 곳이고, LPGA투어는 수많은 대회를 통해 골프 팬에게 역동적인 장면과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며 "서로 꼭 닮은 활동을 펼치고 있어 앞으로의 협업이 더욱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내 유일의 LPGA 정규투어인 ‘2019 LPGA BMW Ladies Championship’ 은 오는 10월 21일부터 27일까지 기장 'LPGA인터내셔널 부산‘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good1985@empas.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162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2909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