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마크 론슨, 신곡 '나씽 브레익스 라이크 어 하트' 발표
기사수정 (조회수:78건)   




[데일리투데이 황태환 기자]  그래미 어워즈 5회 수상에 빛나는 아티스트 겸 프로듀서 마크 론슨(Mark Ronson)이 신곡 ‘나씽 브레익스 라이크 어 하트(Nothing Breaks Like A Heart)’를 공개했다.


슈퍼스타 마일리 사이러스(Miley Cyrus)가 보컬로 참여한 이번 곡은 초대형 히트곡 ‘업타운 펑크(Uptown Funk)’ 이후 처음으로 발매되는 마크 론슨의 싱글로, 내년으로 예정된 새 정규 앨범 수록곡 중 처음으로 공개되는 곡이다. 마크 론슨과 함께 디 엑스엑스(The XX)의 제이미 엑스엑스(Jamie XX) 역시 프로듀서로 이름을 올렸다.


‘나씽 브레익스 라이크 어 하트’는 기념비적인 인기를 모은 ‘업타운 펑크’ 이후 약 4년만에 발매되는 마크 론슨의 싱글이라는 점에서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또한 ‘업타운 펑크’는 ‘올해의 레코드’를 비롯 2015 그래미에서 두 개 부문을 수상하였으며, 빌보드 싱글 차트 14주 연속 1위를 기록하였다. 이는 21세기 기준으로 최장 기록이며, 빌보드 역사를 통틀어 네 번째 기록이다. 미국 레코드산업협회(RIAA)에 따르면 음악 역사상 열 번째로 ‘다이아몬드’ 세일즈를 달성한 곡이기도 하다.


한편, 마크 론슨은 에이미 와인하우스(Amy Winehouse), 폴 매카트니(Paul McCartney), 레이디 가가(Lady Gaga), 아델(Adele) 그리고 로드(Lorde) 등 수많은 팝 아이콘들과 함께 작업한 바 있는 정상급의 프로듀서이다.


올해에도 공동 작곡한 영화 ‘스타 이즈 본(A Star is Born)’의 주제곡 ‘쉘로우(Shallow)’을 1위에 올려 놓았으며, 디플로(Diplo)와 함께 소속된 그룹 실크시티(Silk City)로 발표한 ‘일렉트릭시티(Electricity)’로 미국뿐만 아니라 영국에서도 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whitescarf@hanmail.net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78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12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