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74건)   




[데일리투데이 강인범 기자]  서울시가 도시공간 속 어린이놀이터의 미래를 모색하는 ‘서울 어린이놀이터 국제심포지엄’을 오는 9일 신청사 다목적홀에서 개최한다.


서울시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 공동주최하는 이 국제심포지엄은 도시환경에서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기 위해 놀이터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국내외 놀이터 관계자의 활발한 논의를 위해 마련한 자리이다.


‘놀고 싶은 서울, 놀이터의 미래를 말하다’란 주제로 열리는 ‘서울 어린이놀이터 국제심포지엄’은 국내외 놀이터 전문가, 교수, 학생, 시민 등 5백 여 명이 참석해 도시환경에서 아이들이 맘껏 뛰어 놀 수 있는 놀이터를 만들기 위해 깊은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다.


기조연설은 영국 웨일스의 보육놀이유아국 정책관 오웬 로이드(Owain Lloyd)가 ‘놀 권리, 웨일스의 경험’을 발표한다. 웨일스는 유엔아동권리협약(UNCRC)을 법으로 도입한 세계 최초의 국가로 아동의 여가, 놀이, 문화, 결사와 집회의 자유, 아동의 견해에 대한 존중 등 UNCRC의 원칙을 모든 아동과 청소년에게 적용하는데 주력는 그 동안의 노력과 경험을 발표한다.


이어서 연세대학교 아동가족학과 김명순 교수가 서울시에서 5년째 시행하고 있는 창의어린이놀이터 조성사업이 아동놀이 행동에 대해긍정적이 효과를 보여주는 연구 결과에 관해 발표한다.


한편, 심포지엄의 특별행사로 서울시청 1층 로비에 어린인 놀이 사진이 전시 된다. 놀이의 큰 가치를 아이들의 사진으로 전달하고자 마련한 것으로 ‘공원은 놀이터’란 주제로 서울시 공원사진사가 찍은 사진들과 함께 전시한다.



noah9191@gmail.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74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056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