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데일리투데이] ‘2018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 결승전’ 개최
기사수정 (조회수:74건)   




[데일리투데이 이정석 기자]  세계 프로 e-스포츠 중 월드컵을 능가하는 최고의 빅 이벤트인 ‘2018 리그 오브 레전드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결승전’이 오는 11월 3일 인천문학주경기장에서 개최된다.


북미, 유럽, 한국, 중국, 대만, 동남아 등 전 세계 14개 지역 24개 프로팀 144명 선수들이 10월 1개월간 치열한 토너먼트 예선전(16강-서울, 8강-부산, 4강-광주)을 거쳐 유럽의 강호 프나틱(Fnatic)과 중국의 신흥강자 인빅터스 게이밍(IG)이 최종 결승에서 우승컵을 놓고 인천에서 격돌하게 된다.


앞서 6연패 신화에 도전한 e-스포츠 최강국 한국은 8강전에서 아쉽게 탈락의 고배를 마실 만큼, 올해 예선전은 많은 이변을 일으키며 “e-스포츠에 영원한 레전드는 없다!”는 속설을 입증이라도 하듯 결승전 또한 예측불허의 명승부전이 될 것으로 전 세계 팬들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인천시는 AG경기장 등 체육시설을 활용한 원도심 재생을 위한 프로 e-스포츠 MICE산업 육성 일환으로 미국 본사 및 한국지사 관계자, 유관기관 등과 지속적인 설득·협의를 통해 적극적인 유치 협력지원 의사를 전달하였으며, 세계 프로 e-스포츠 대회 최적지로서의 도시 브랜딩과 해외 참가자 확대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역점을 두고 유치에 공을 들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8월 세계 3대 프로 e-스포츠 중 최고의 프리미엄 이벤트의 하나인 ‘오버워치 월드컵 조별(한국) 예선전 인천 개최는 우리나라를 포함, 일본, 대만, 홍콩, 러시아, 핀란드 6개국 선수와 팬 3,000명이 참가한 가운데 치열한 명승부전을 펼치며 폭염에 지친 시민들과 전 세계 팬들에게 청량제와 같은 시원한 볼거리를 제공한 바 있다.


특히, 롤드컵 결승전은 전 세계 e-스포츠 채널을 통해 19개 언어, 120여 개국 6,500만명에게 방송될 예정으로 있어, 2014 아시안게임과 금년도 LPGA 2개 대회(UL인터내셔널 크라운,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 EDM 페스티벌 등 성공개최 운영 및 지원 노하우를 바탕으로 프로 e-스포츠분야에서도 성장잠재력 및 개최도시 지원여건 등을 재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good1985@empas.com




<저작권자 © 데일리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조회수:74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2038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