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조회수:120건)   



장안평 지역산업체들이 주축이 되어 지역의 자동차산업을 접목한 산업문화행사인 ‘2018 장안평 자동차 축제’가 오는 10월 13일 장한평역 6번 출구 일대에서 열린다.


2018 장안평 자동차축제는 올해 3회째로 중고차매매, 부품, 정비, 제조는 물론 자동차 관련 IT에 이르는 지역의 9개 자동차산업 대표단체들과 지역민들이 놀라운 결집력을 보여주며 주도하는 행사로 장안평 일대 재생과 산업활성화를 위해 지속가능한 문화컨텐츠로 점차 자리매김해 나아가고 있다.


또한 매매, 부품, 정비, 재제조의 각 자동차 관련 산업분야 특성을 접목한 행사 프로그램들로 자동차를 좋아하는 모든 연령층의 시민들이 장안평을 자동차와 함께하는 우리 일상에 가까이 있는 자동차산업 집적지로 재인식하게 하는 기회를 제공한다.


장안평의 산업종사자와 시민, 예술인들이 함께 만들고 참여하는 ‘장안평 퍼레이드’를 준비하고 있다. 지역민들은 축제 3개월 전부터 프로 공연팀과 함께 연습하고, 어린이들은 부모님과 함께 박스를 이용한 로봇 제작을 통해 이번 퍼레이드에 참여 할 예정이다.


차를 구입할 예정이라면 중고자동차 매매단지 매매마당에서 벌어지지는 ‘특별판매’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기존 온라인을 비롯하여 타지역에서 찾아볼 수 없는 할인된 가격의 품질 좋은 차량을 현장에서 믿고 구입 가능하다.


자동차 방문객의 경우 무상점검 서비스의 기회를 놓치지 말기 바란다. 중고차 특별판매가 이루어지는 바로 옆에서는 지역의 장인들이 당일 방문하는 차량에 대한 꼼꼼한 점검은 물론 자가정비의 중요한 지식을 함께 직접 보며 친절하게 알려줄 예정이다.


자동차 부속품들로 만들어진 가족 쉼터와 놀이터는 물론 오후부터는 행사장 곳곳에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찾아가는 에너지 놀이터와 어린이 소방안전 교육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과 공간들이 마련되어 있으니 즐겁게 배우며 쉬어갈 수 있다.


강맹훈 도시재생 본부장은 “장안평 일대는 주변의 기회용지들과 중랑천, 청계천 등의 수변공간, 더불어 40년 전통의 장안평 자동차산업의 매우 굳건한 산업자원이 있어 이 모든 요소들로 장안평 일대가 가까운 장래 ‘미래 모빌리티 산업의 모든 곳’ 으로 다시 한번의 도약과 지속적인 약진을 이어갈 잠재력을 지녔다.”며 “장안평 일대 도시경제기반형 도시재생 전환의 재생 총력으로 장안평의 자동차산업 활성화라는 건실한 밑돌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산업의 거점으로 거듭나는 비전을 현실로 이루어 내겠다.” 전했다.



강인범 기자 noah9191@gmail.com

0
기사수정 (조회수:120건)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ailytoday.co.kr/news/view.php?idx=198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디자인문구_List Page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